You are from: United States, Go to our American website.

Projects AbroadProjects Abroad

한국어 전화문의 (월-금)
오후 2시 - 오후 5시: 070 7847 5725

070-7847-5725

가나 저널리즘 해외 인턴쉽

개요
  • 활동 장소: 아크라 (Accra)
  • 활동 기관: 출판사, 라디오, 방송
  • 역할: 가나의 신문사, TV, 라디오 방송국에서 활동
  • 요구사항: 특별한 조건 없음
  • 숙소: 호스트 가정
  • 기간: 3주부터 가능
  • 시작일: 연중 상시 가능

가나의 수도 아크라는 인턴 참가자가 저널리즘 경력을 시작하거나 넓히는데 매우 적합한 장소입니다. 서부 아프리카의 주요 민주국가에서 정치와 업무의 중심으로, 아크라에는 언제나 쓸 만한 기사가 있습니다. 프로젝트 어브로드의 저널리즘 인턴 대부분은 아프리카에서 매우 활기찬 낮과 밤으로 유명한 아크라에 살면서 일합니다.

출판저널리즘 인턴은 어떻게 출판 작업이 진행되는지를 실무자의 관점으로 배울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작업한 글들이 놀라운 포트폴리오로 완성할 기회 또한 얻을 수 있습니다. 다른 선택으로 라디오나 TV 저널리즘 인턴쉽을 통해 인턴은 해외에서 방송할 기회나 제작 경험을 쌓을 수 있는 기회를 얻습니다.

인턴 참가자는 새로운 문화와 정치적 환경에서 해외 미디어 기능을 파악하는 통찰력을 얻고 동시에 경쟁이 치열한 저널리즘 산업에서 이력을 탄탄하게 하고 취업 경쟁력을 높일 수 있을 것입니다.

가나 저널리즘 인턴들이 사무소에서 일하고 있다

가나의 미디어에서 사용되는 주 언어는 영어이므로, 봉사자는 영어가 모국어일 필요는 없지만 유창하게 말하기와 쓰기를 구사할 수 있어야 합니다.

가나 출판저널리즘 해외 인턴

가나에서 신문출판 인턴은 분주한 기자실 생활을 하면서 원고 마감일과 까다로운 편집장을 대하는 법을 배울 수 있고, 아크라 중심에서 아프리카의 삶도 체험할 것입니다. 인턴 참가자는 직접 작업한 특별한 포트폴리오와 함께 미디어, 정치, 대중 사이의 관계에 대한 새로운 이해를 배워 갈 수 있습니다.

인턴의 수퍼바이저는 아프리카에서 많은 경험을 쌓은 저널리스트로, 인턴 참가자가 적응하도록 도와줄 것입니다. 그 다음에 기자출입증을 받아 인턴은 원하는 대로 조사를 진행할 수 있습니다. 프로젝트 어브로드는 인턴참가자가 도착 전에 서아프리카 생활을 미리 공부하도록 권고합니다. 이 프로그램은 정치와 사회적 이슈, 스포츠에 관심이 많은 인턴들에게 매우 도움이 될 것이며, 인턴 참가자는 축구 경기장에서 축구 경기 결과를 보도할 수 있습니다!

가나 방송저널리즘 해외 인턴쉽

가나 저널리즘 인턴들이 방송국에서 일하고 있다

인턴들은 초이스에프엠(Choice FM), 라디오피스(Radio Peace) 그리고 라디오아틀란틱(Radio Atlantic)등의 일부 방송국에 배정됩니다. 일부 방송국들은 토크쇼 위주의 프로그램을 방송하는 반면 다른 방송국들은 지역사회 프로그램과 뉴스 및 음악에 초점을 맞추고 있습니다. 라디오 저널리즘 인턴쉽에 참여하면 인턴은 첫날이나 둘째날 방송에 참여할 수 있습니다!

모든 방송국은 많은 대중을 대상으로 방송을 하고 있으며 굉장히 유명합니다. 인턴들은 아크라 거리에서 종종 사람들이 인턴의 목소리를 듣고 알아보기도 합니다! 인턴은 쇼제작을 도울 수도 있으며, 뉴스를 방송하고 토론프로그램이나 토크쇼에 참여할 수 있습니다. 혹은 특정 주제에 관하여 길거리 인터뷰를 진행할 수도 있습니다. 최근 한 인턴은 직접 스포츠 프로그램을 선보이기도 하였습니다. 열심히 참여하고 관심을 가진다면 인턴 참가자는 다양한 업무를 접하게 될 것이며 많은 테이프와 함께 귀국할 수 있습니다.

"Vibe FM 현장에서 환상적인 일은 내가 원했지만 영국에서 하기 어려운 많은 경험을 할 수 있었던 것입니다. 나는 비즈니스 리포터였고 매일 중요 뉴스를 보도했습니다. 단지 다른 저널리스트를 따라다닌 것이 아닌 나는 저널리스트였습니다!"

시네이드 가번
가나 저널리즘 인턴

가나 TV저널리즘 해외인턴

저널리즘의 최종 활동은 가나의 텔레비전방송국에서 일하는 것입니다.

가나 저널리즘 프로젝트에서 라디오장비를 다루고 있는 저널리즘 인턴

가나에서 저널리즘 최종 선택은 메트로TV(Metro TV)로 민간방송사, 아크라에 있는 방송국입니다. 1997년 설립되어, 스포츠 뉴스나 사건에 특화된 방송국입니다. 

인턴쉽 수퍼바이저는 중견스포츠리포터로, 스포츠방송국의 매일 업무를 직접 경험하도록 책임집니다. 스포츠 리포팅과 스포츠프로그램 자막쓰기 같은 업무를 경험한 후에 오리엔테이션기간을 가진 인턴쉽을 시작합니다.

경력이나 스포츠 지식에 따라 생방송TV나 토론패널의 일원으로 출연할 가능성도 있습니다. 또 저널리즘 제작경험이나 프로그램편집 경험도 얻을 수 있습니다. 축구는 가나에서 가장 인기 있는 스포츠이고 축구에 대한 많은 지식은 특히 중요합니다.

아프리카 가나 저널리즘 프로젝트에서 TV 방송국에서 일하고 있는 인턴

 

 

정보를 친구들과 공유하세요:

맨 위로 ▲